본문 바로가기

맛집

"1시간 웨이팅은 기본이라고? " 제주도 국수집 '가시아방'

[ 제주도 맛집 - 가시아방 ]


예전에는 제주도민들이 주로 가는 그런 국숫집이었는데 지금은 관광객들이 주로 많이 가는 그런 국숫집이 되다 보니 요즘같이 제주도 여행객들이 늘어나는 시점엔 기본 1시간은 웨이팅이 있다고들 하던데 직접 가보니 진짜 1시간 정도 기다린 것 같습니다. 그냥 무작정 기다리는 것이 아니지만 일단 방문을 하면 입구에서 인원수를 체크하면 카톡으로 몇 번째인지 알려주는 일명 줄 서기 어플 같은 것이랍니다.

가시아방 비빔국수 (8,000원)

가게는 크지만 워낙 많은 분들이 찾아오다 보니 1시간 웨이팅에 놀라는 분들도 계십시다.

긴 웨이팅 이후 식사시간... 그래도 다른 고기 국숫집에 비하면 조금 저렴한 편이라 가성비 갑으로 생각하고 먹지요. 물론 맛도 괜찮습니다. 제주도 여행하시는 분들은 무슨 국수값이 이렇게 비싸냐고들 하지만 그나마 다른 국숫집에 비하면 최소 1,000원~ 2,000원 저렴한 편이고 양도 푸짐하고 괜찮습니다.

가게 안에 들어가면 바로 주문 결제 후 식사가 가능합니다. (선불)

우린 비빔국수 2개를 주문했습니다. 반찬은 깍두기와 김치가 나옵니다.

개인적으로 깍두기 맛있어서 리필해 먹을 정도입니다.

비빔국수 양은 한 그릇 다 먹으면 완전 배가 불러요. 면을 좋아하는 분들은 곱빼기도 가능하니 참고해주세요. (1,000원 추가)

비빔국수에 고기 수육이 올라가기 때문에 일부러 수육을 따로 주문하지 않아도 됩니다. 관광객들을 겨냥해 세트메뉴로 수육을 플러스해서 판매하는데 그렇게 주문하다 보면 억지로 배가 불러 터질 수도 있어요. ㅎㅎ

하여간 단품 메뉴는 주문해 드셔도 배 부르게 한 끼 해결 가능합니다.

전 고기를 별로 좋아하지 않아 짝지에게 고기 다 넘겼습니다.

고기 좋아하면 저 같은 사람이랑 가면 정말 와 따겠죠.

고기와 국수를 함께 먹으면 더 꼬숩고 맛있다고 하니 같이 드셔 보세요.

고기는 참고로 국내산입니다. 예전에는 외국산을 사용했었는데 아마도 국내산이라 가격이 1.000원 올랐나 봅니다.

고기를 안 좋아하는 분들은 저처럼 국수만 먹어도 맛있게 드실 수 있답니다.

쫄깃한 식감의 비빔국수에 담백한 고기 수육의 만남 정말 반하실 것 같습니다. 성산 갈 때 식사시간이 걸리면 이곳 추천해요. 브레이크 타임이 따로 없어서 편한 시간 어느 때나 가시면 될 것 같습니다.
영업시간 - 오전 10시 ~저녁 9시 (수요일 휴무 )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