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집

때이른 폭염 '이것' 으로 기력 회복 어때요? 제주도는 100년 만에 찾아온 6월 때 이른 폭염으로 낮에는 33도는 기본이고 밤에는 열대야까지 있어 정말 힘든 여름을 보내고 있는 것 같습니다. 아직 7, 8월도 멀었는데 올여름을 보낼 생각을 하니 벌써부터 힘이 쫙 빠지네요. 그나마 비가 주야장천 내리지 않아 다행이긴 합니다. 무더위에 입맛도 없고 지치기도 해 오래간만에 추어탕집을 찾았습니다. 가격도 착하고 국산 미꾸라지도 많이 들어 있어 기력 회복하기 딱인 것 같아서요. 늦은 점심시간 혹시나 재료 소진으로 영업이 끝났을까 봐 미리 전화로 확인하고 갔습니다. 점심때가 많이 지난 시간대라 가게 안은 한산 했습니다. 벽에 적힌 문구를 보니 올해 6월부터 추어탕 가격이 1,000원 올랐네요. 제주도 곳곳의 음식점들이 가격을 일제히 올리는 분위기입니다. 그러..
"1시간 웨이팅은 기본이라고? " 제주도 국수집 '가시아방' [ 제주도 맛집 - 가시아방 ] 예전에는 제주도민들이 주로 가는 그런 국숫집이었는데 지금은 관광객들이 주로 많이 가는 그런 국숫집이 되다 보니 요즘같이 제주도 여행객들이 늘어나는 시점엔 기본 1시간은 웨이팅이 있다고들 하던데 직접 가보니 진짜 1시간 정도 기다린 것 같습니다. 그냥 무작정 기다리는 것이 아니지만 일단 방문을 하면 입구에서 인원수를 체크하면 카톡으로 몇 번째인지 알려주는 일명 줄 서기 어플 같은 것이랍니다. 가시아방 비빔국수 (8,000원) 가게는 크지만 워낙 많은 분들이 찾아오다 보니 1시간 웨이팅에 놀라는 분들도 계십시다. 긴 웨이팅 이후 식사시간... 그래도 다른 고기 국숫집에 비하면 조금 저렴한 편이라 가성비 갑으로 생각하고 먹지요. 물론 맛도 괜찮습니다. 제주도 여행하시는 분들은 ..
국내산 재료를 사용해서 많이 간다는 제주도 해장국집은 어디? [ 제주도 맛집 - 함덕 '골목 ' 해장국 ] 해장국이 언제부터인가 10,000원대가 되었습니다. 그러고 보니 제주도에 여행 와서 처음 해장국을 먹었을 때가 6,000원인가 했으니 세월이 많이 흐른 거가?! 하여간 제주도 해장국뿐만 아니라 다른 음식값들도 죄다 올랐으니 뭐라 하긴 좀 그렇긴 해요. 오늘은 호텔들이 즐비한 함덕 해변 근처 해장국집 소개해 봅니다. 이곳은 제주도민 맛집으로 유명했지만 지금은 관광객들이 많이 가는 그런 곳이 되었습니다. 그만큼 관광객들이 많이 제주도를 찾는 이유도 있지요. 가게 이름은 ' 골목 해장국 '입니다. 이곳도 다른 제주도 해장국집과 마찬가지로 내장탕, 해장국 두 가지 메뉴가 있습니다. 해장국에 들어가는 재료가 다른 곳과 달리 국내산이라고 하더라고요. 특히 내장탕에 들어..
제주도 정식집은 기본이 두루치기와 고등어 구이가 나온다! [ 제주도 맛집 - 재연 식당 ] 제주도 여행 계획을 세울 때 제일 먼저 하는 일은 아마도 먹는 것을 먼저 검색하지 않을까 싶네요. 사실 어디를 다닐 때 먹는 거 제일 중요하잖아요. 특히 물가가 타 지역에 비해 비싸다면 더욱 신경 써서 보는 이유도 될 것 같습니다. 하지만 생각보다 저렴한 제주도 맛집도 은근히 많다는 사실이죠. 어떤 분들은 제주도민들이 많이 가는 그런 곳을 검색하면 된다고들 하지만 직접 가보면 꼭 그렇지도 않다는 것도 느낄 실 거예요. 오늘 소개할 곳은 제주도 음식점 물가에 비하면 저렴도 하고 입소문도 자자한 곳이라 소개합니다. 점심시간이 좀 지난 시각이라 손님은 그렇게 많지 않아 조용한 분위기에서 편하게 식사를 했네요. 주문은 테이블마다 놓인 메뉴판에 손님이 직접 눌러서 주문하는 방식입..
집에서 간단히 술안주로 해 먹기 좋은 칠리새우 밀키트 [ 노브랜드 밀키트 - 칠리새우 후기 ] 오래간만에 집에서 맛있는 것도 해 먹고 즐거운 시간을 보냈습니다. 사실 날씨가 좋았다면 밖에 나가 콧바람도 쐴 수 있었을 텐데 날도 꾸리꾸리 해 그냥 집에서 편히 쉬기로 했지요. 아침 점심을 든든히 먹은 탓에 저녁에는 간단히 맥주 한 잔 하기로 했죠. 냉장고에 보니 맥주 안주로 손색이 없는 칠리새우가 있어 정말 괜찮겠다는 생각에 당장 꺼냈답니다. 이마트 노브랜드 코너에 가면 착한 가격에 칠리새우를 만날 수 있어요. 전 간혹 이마트 가면 노브랜드 코너는 필수로 들린답니다. 매콤하고 달콤한 소스가 일품인 칠리새우는 사실 새우 또한 오동통하고 너무 맛있답니다. 한 봉 꺼내 요리하면 둘이서 충분히 맥주 한 잔의 여유를 만끽할 수 있지요. 조리방법은 프라이팬에 기름을 넉넉..
이게 8,000원짜리 뷔페라고? [ 제주도 맛집 -미래 뷔페 정식 ] 제주도 여행을 하다 보면 정말 먹거리들이 다양합니다. 흑돼지를 비롯해 전복, 갈치등 각종 해산물로 요리한 것들이 많아요. 하지만 가격대가 만만치 않다는 분들이 은근 많은 것 같더라고요. 오늘은 제주도민들이 많이 가는 그런 맛집 한곳 소개합니다. 요즘엔 일부러 제주도민 맛집을 검색해 가시는 분들도 많다고 해 살짝 공개해 봅니다. 단돈 8,000원에 뷔페정식을 먹을수 있는 곳이 있어 알려 드릴려고요. 아마도 관광객들은 거의 모르실 곳 같네요. 딱 점심시간에 후다닥 영업하는 이곳은 오픈시간이 되면 이곳저곳에서 손님들이 몰립니다. 우리가 간 시각이 딱 오픈시간인데 1팀, 2팀 ... 나중에는 줄을 서서 기다리더라고요. 8,000원짜리 뷔페가 별거 있을까? 라는 생각을 먹어 ..
밀키트에서 최강 편하게 먹었던 '이것' 대박! [ 두부로 만든 동치미 냉국수 콩 담백면 ] 간편식으로 많이 해 먹는 밀키트 몇 년 전부터 인기 만점인데요. 저도 코로나 발생 이후 마트에 가면 제일 먼저 찾는 코너이기도 했습니다. 외식 대신 밀키트라는 말이 있을 정도로 정말 다양한 밀키트가 나와 골라 먹는 재미도 솔솔 했던 것 같아요. 오늘은 다이어트를 하시는 분들이나 콩을 즐겨 드시는 분들을 위한 밀키트 포스팅해 봅니다. 날씨가 더워지니 시원한 것이 당기는데요. 두부로 만든 콩 담백면 동치미 냉국수를 사 와 먹어 봤습니다. 글루텐 0%, 두부 94% 저칼로리면이라 누구나 부담 없이 드실 수 있을 겁니다. 특히 다이어트하시는 분들께 추천요. 혹시나 삶아서 먹나? 하고 보는 순간..... 이렇게 쉬운 밀키트가 어딨어! 할 정도로 너무 간단하더군요. 조리..
제주도에서 가장 유명한 다가미 김밥 아시나요? [ 제주도 맛집 - 다가미 ] 제주도 여행을 하다 보면 테이크아웃으로 음식을 먹는 일이 있어요. 그중에서 김밥은 빼놓을 수 없지요. 며칠 제주도 여행을 한다면 제주도 3대 김밥으로 유명한 다가미 김밥도 추천해 봅니다. 다가미 김밥 - 도남점 전 매운 것을 좋아하다 보니 다가미에서 김밥 주문을 하면 멸치가 들어간 매운 김밥을 주문해요. 가격은 5,000원입니다. (매운 멸치 쌈 김밥 ) 생각보다 가격이 좀 비싸다고 느껴지겠지만 직접 김밥을 보면 그 말이 싹 사라집니다. 김밥 속도 충실하고 밥 양도 푸짐하니까요. 입이 작은 분은 김밥 하나 먹기가 힘들지도 모릅니다. 그만큼 크다는 이야기죠. 손바닥에 올려두니 그 크기가 실감 나죠. 그냥 들고 먹어도 되지만.. 하나씩 먹는 재미도 솔솔 해요. 하나만 입에 넣어..